광해관리공단 “코로나-19 예방 위해 팔 걷어붙였다”
광해관리공단 “코로나-19 예방 위해 팔 걷어붙였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0.02.13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경찰서와 함께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마스크 2천개 전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 원주경찰서와 함께 원주지역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과 김진환 원주경찰서장은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찾아 총 2000개의 마스크를 전달했다.

원주경찰서가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마스크 확보 어려움에 대해 공단에 협조를 요청해 지원하게 됐다. 특히 센터의 다문화 가족 회원은 약 1300여 명으로 원주시 등록 외국인의 85%를 차지하고 있어 이들의 예방활동 지원은 매우 중요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원주경찰서 등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지역 사회의 안전과 주민 건강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