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발전소 “용인시에 미니태양광 설치한다”
마이크로발전소 “용인시에 미니태양광 설치한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0.03.2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360㎾h 전기 생산… 연평균 7∼12만원 전기요금 절약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마이크로발전소(대표이사 이기관)가 용인시 2020년 미니태양광 보급지원 사업에 선정돼 미니태양광 보급에 나선다.

미니태양광은 연간 360㎾h 내외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어 연평균 7만원에서 12만원가량의 전기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옥상형의 경우 1000W 용량으로 연간 최대 40만원의 절감도 가능하다.

공동주택의 경우 세대 당 318W 설치가 가능하다. 마이크로발전소의 태양광 패널은 베란다 전용 패널로 작은 사이즈(990×350)와 가벼운 무게가 특징이다. 특히 층간거치형으로 실내에서 보이지 않아 조망권이 가려져 망설이던 고객에게는 최적화된 제품이라는 설명이다. 빌라의 경우 세대 당 330∼660W 설치가 가능하다.

자부담금은 각각 난간형 9만3000원, 옥상형 330W 1만원, 660W은 5만원에 설치 할 수 있다.

용인시는 올해 약 150가구를 선정해 총 7515만원을 선착순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미니태양광 보급사업에 참여하게 되면 향후 5년간 무상하자보증이 들어가 AS에 대한 부담감이 줄어든다.

지자체 보조금을 받고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시민은 선정업체인 마이크로발전소를 통해 사전 설치 환경을 확인 후 신청하면 된다. 단, 선착순 마감으로 예산 소진 시 조기 마감 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