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촌어항공단-경남 고성군, 3개항 어촌뉴딜사업 추진
어촌어항공단-경남 고성군, 3개항 어촌뉴딜사업 추진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20.03.24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도 '당동항·당항항·동문항' 사업 위수탁협약 체결
경남 고성군 당항항 어촌뉴딜사업 종합계획도
경남 고성군 당항항 어촌뉴딜사업 종합계획도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최명용)과 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지난 20일, 2020년도 당동항·당항항·동문항 어촌뉴딜사업 위수탁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3개항의 ▲어선접안시설 정비 및 부잔교 설치 ▲달뜨는 해상전망대, 당항포대첩역사광장, 바다역사치유센터 조성 ▲바지락캐기체험장, 체험학습배후시설, 해양치유길 조성 ▲별빛 치유캠프, 해양가족공원, 바다스토리 치유공원 조성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고성군과 협업, 2022년까지 국비 207억원을 포함한 총 약 297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정주여건 개선, 생활 SOC 사업, 각 어촌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2019년 경남 고성군 입암항·제천항을 대상으로 어촌뉴딜사업 착수보고회 및 지역협의체 개최와 주민역량강화 S/W사업에 착수하는 등 어촌성공모델 구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