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3년간 104억원 예산 절감했다
광해관리공단, 3년간 104억원 예산 절감했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19.01.08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약심사 제도… 광해방지사업 예산 재정운영 효율성 제고
한국광해관리공단 본사(강원도 원주) 사옥 전경
한국광해관리공단 본사(강원도 원주) 사옥 전경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광해방지사업 계약심사 제도를 통해 지난 3년간 총 310건에 대해 104억원의 정부출연금 예산을 절감했다고 8일 밝혔다.

공단은 광해방지사업 및 설계변경 과정에서 원가 산정의 적정성 심사를 통해 예산을 절감하고 사업비 집행의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계약심사 제도를 운영해 왔다.

지난 3년간 사업유형별로 예산 절감내역을 살펴보면 공사 부문에서 94건 중 96억원, 용역 부문에서 196건 중 6억원, 설계변경 부문에서 20건 중 1억6000만원이 절감됐다.

특히 지난해에는 공사 34건 중 56억원, 용역 57건 중 1억원, 설계변경 8건 중 3000만 원 등 총 57억원을 절감, 2017년 절감액 30억원 대비 약 94% 증가된 수치를 나타냈다고 설명했다.

김정필 광해기획실장은 “현재의 안정된 계약심사 제도를 바탕으로 향후 밀착형․개방형 계약심사 제도로 발돋움 할 것”이라며 “재정 효율성과 공정성, 투명성뿐만 아니라 사업품질 저하 예방을 위한 적정대가 반영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