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자동차연료 '환경품질등급' 국제 최고 수준
수도권 자동차연료 '환경품질등급' 국제 최고 수준
  • 최일관 기자
  • apple@energydaily.co.kr
  • 승인 2019.01.1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 5개 등급 유지… 일부 항목은 별 1개 등 미비점도

[에너지데일리 최일관 기자] 수도권 지역 휘발유·경유 환경품질 평가결과 모두 최고 기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일부 항목에서는 미진한 점도 있다는 분석이다.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김동구)은 11일 2018년도 하반기 수도권 지역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연료(휘발유, 경유)의 환경품질 평가 결과를 공개했다.

평가결과 휘발유는 SK에너지, GS칼텍스, S-오일, 현대오일뱅크, 농협, 한국석유공사(알뜰주유소 공급) 등 6개사 모두 별(★) 5개를 받았다. 경유 역시 6개사 모두 별(★) 5개를 받아 국제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휘발유의 경우, 2017년 상반기에 6개사 모두 별(★) 5개를 받은 후 일부 업체에서 별(★) 4개 등급으로 하락했으나 이번에 별(★) 5개를 받으면서 품질이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경유는 2006년 하반기부터 2018년 하반기까지 연속으로 평가대상 업체 모두 별(★) 5개를 받았다.

평가항목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휘발유의 경우 방향족화합물 등 총 6개 평가항목 중에 벤젠함량과 황함량 2개 항목에서 6개사 모두 별(★) 5개 최고 등급을 받았다.

그러나 오존형성물질을 증가시키는 올레핀 함량과,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배출에 영향을 미치는 증기압 항목에서는 6개사 모두 별(★) 1~3개를 받아 국제 최고 수준 별(★) 5개 보다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유는 총 6개 평가항목 중에 밀도@15℃, 황함량, 윤활성, 세탄지수 등 4개 항목에서 6개사 모두 별(★) 5개를 받았다.

다만, 질소산화물 등의 배출을 증가시키는 방향족화합물은 6개사 모두 별(★) 3개를 받았으며, 다고리방향족은 별(★) 4~5개를 받았다.

자동차연료 환경품질등급 평가 제도는 ‘수도권 대기환경개선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소비자의 친환경 연료 정보를 안내하고, 자동차연료 제조、공급사의 자율적인 환경품질 개선을 이끌기 위해 2006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조사방법은 수도권대기환경청 직원이 수도권 지역에 있는 저유소와 주유소를 대상으로 매월 휘발유·경유 각 45건의 시료를 채취해 매 반기별로 환경품질등급 평가결과를 수도권대기환경청 누리집(www.me.go.kr/mamo)에 공개한다.

수도권대기환경청 관계자는 "올해부터는 환경품질등급 평가를 매월에서 분기별 1회(2월, 5월, 8월, 11월)로 주기를 조정 추진한다"면서 "연료 품질등급 공개제도 시행으로 인해 최근에는 각 정유사의 환경품질등급이 거의 별 5개로 향상됨에 따라 행정력 낭비 방지와 예산절감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명칭 : (주)에너지데일리
  • (우)07220 서울 영등포구 당산로38길 13-7 주영빌딩 302호
  • 대표전화 : 02-2068-4573
  • 팩스 : 02-2068-4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남준
  • 제호 : 에너지데일리
  •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06719
  • 등록일 : 1999-07-29
  • 인터넷등록번호 : 서울 아 01975
  • 등록일 : 2012-02-12
  • 발행일 : 1999-09-20
  • 발행·편집인 : 조남정
  • 에너지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에너지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ergy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