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미세먼지로부터 어린이건강 지키기 나섰다
중부발전, 미세먼지로부터 어린이건강 지키기 나섰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3.14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청정기, 미세먼지 마스크 지원, 진공청소 등 환경 개선
한국중부발전은 14일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들을 위해 주변 초등학교를 찾아 공기청정기와 마스크를 전달했다. (오른쪽 여섯번째 한국중부발전 박경우 사회가치혁신실장, 왼쪽 여섯번째 전영배 대천초등학교장)
한국중부발전은 14일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들을 위해 주변 초등학교를 찾아 공기청정기와 마스크를 전달했다. (오른쪽 여섯번째 한국중부발전 박경우 사회가치혁신실장, 왼쪽 여섯번째 전영배 대천초등학교장)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 사회봉사단은 14일 보령시 소재 대천초등학교에서 최근의 극심한 미세먼지 대응을 위한 선제적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이날 중부발전은 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530개의 미세먼지 마스크를 배부하고, 발전소에서 운영 중인 진공청소차를 긴급 동원, 학생과 주민이 주로 드나드는 출입구 주변과 인근 도로의 비산먼지를 제거했다. 뿐만 아니라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방과후 교실’과 ‘교과전담교실’ 5곳에 공기청정기를 설치했다.

앞서 중부발전은 이달 초 보령시 어린이집, 초등학교, 노인정 등 미세먼지 취약계층에 미세먼지 마스크 2만개를 지원한 바 있으며, 현재 운영 중인 진공청소차 2대를 봄철(3~5월)에 긴급히 추가 투입할 계획이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미세먼지로 인해 국민의 건강이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의 기업인 중부발전은 내 가족과 이웃의 건강, 특히 어린이와 취약계층의 건강을 지키는데 회사의 관심을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2025년까지 2조3000억원을 투입, 발전소의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80%를 획기적으로 감축할 계획이다. 또한 2018년 7월에는 발전사 최초로 자체 미세먼지 비상조치 매뉴얼을 만들어 운영하는 등 미세먼지 저감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