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기업 미래숲 조성사업 업무협약 체결
동서발전, 기업 미래숲 조성사업 업무협약 체결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08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백 원동마을에 쌈지 숲, 가로수길 등 미래숲 조성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오른쪽), 최문순 강원도지사(왼쪽), 이찬영 원동마을 통장(가운데)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오른쪽), 최문순 강원도지사(왼쪽), 이찬영 원동마을 통장(가운데)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는 8일 강원도청에서 강원도, 태백시 원동마을과 ‘기업참여 미래 숲 조성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업참여 미래 숲 조성사업은 정부 또는 지자체가 토지를 제공하고 기업이 숲을 조성하는 민·관 공동투자 모델로서, 한국동서발전은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 뿐만 아니라 가덕산과 어우러진 풍력 발전 단지가 있어 아름다운 풍경을 만날 수 있는 태백 원동마을 인근에 쌈지 숲 및 경관 가로수 길을 조성할 예정이다.

한국동서발전은 강원도로부터 부지와 행정·기술지원을 받아 기업 미래 숲을 조성하며, 태백 원동마을은 기업 미래 숲 조성지에 대한 유지·관리를 담당하게 된다.

한국동서발전이 비용을 부담하여 조성하는 기업 미래 숲은 ‘한국동서발전 1호 미래 숲’이라는 명칭 부여, 상징물 설치, 기업홍보 및 마케팅을 통해 기업 이미지 제고에 활용될 예정이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친환경 재생에너지인 풍력 발전단지 조성으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일부 산림 훼손지역에 기업 미래 숲을 조성하여 지역주민에게 녹색 공간을 제공하는 것은 주민과의 상생협력 실천이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국동서발전은 발전사업 시행과정에서 지역사회와 협력하고 사회공헌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