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지역주민 공유형 작은 도서관 설치한다
동서발전, 지역주민 공유형 작은 도서관 설치한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09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시내 울산화력사택 상가건물 이용 독서문화 확산 기여
한국동서발전 울산화력본부 내 운영 중인 북카페 전경
한국동서발전 울산화력본부 내 운영 중인 북카페 전경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울산 남구 소재 울산화력사택 상가건물에 지역주민 공유형 작은 도서관을 신설하기로 해 관심을 모은다.

9일 동서발전에 따르면 지역주민의 접근성이 높은 울산화력사택 상가건물에 약 100㎡ 규모의 공간을 마련, 도서 열람과 학습이 가능한 작은 도서관 설치를 추진한다. 리모델링 설계와 시공을 거쳐 올 11월 문을 열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울산화력사택은 울산 남구 시내 중심에 위치하고 있어 지역주민이 편하게 찾을 수 있다”며 “올해 울산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책 읽는 울산, 올해의 책 사업 등에 적극 동참하고 책 읽는 문화도시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창의적 인재육성을 위한 독서경영의 일환으로 본사 및 5개의 사업소 내에 북카페를 설치하고, 총 6500여권의 도서를 구비·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