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경기본부-매일유업, 독성가스 누출 대비 비상대응 합동훈련
가스안전公 경기본부-매일유업, 독성가스 누출 대비 비상대응 합동훈련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05.2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훈련후 강평(장재경 경기본부장,김용진 매일유업공장장)
훈련후 강평(장재경 경기본부장,김용진 매일유업공장장)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장재경)는 22일 매일유업(주) 평택공장에서 독성가스 누출사고 대비 상반기 비상대응 합동 훈련을 실시하였다.

이번 훈련은 매일유업(주) 가스시설안전관리자, 공사 경기지역본부 관계자 등 23명이 참석한 가운데, 매일유업(주) 냉동기 팽창밸브 스핀의 노후화로 인해 암모니아 가스가 누출되는 상황을 가정한 시나리오로 약 45분간 실감나게 진행되었다.

훈련을 마치며 장재경 경기지역본부장은“막대한 재산피해와 함께 4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던 2014년 모 식품공장의 암모니아 누출 및 폭발사고를 반면교사로 삼아야 한다”며“평소 철저한 냉동시설 누출점검과 실제 독성가스 누출상황에 대비한 비상대응훈련을 통해 사고대응 능력을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하였다.

이어서, 매일유업(주) 김용진 공장장은“이번 가스누출 비상대응훈련 시 가스안전공사의 훈련 참여로 보다 실감나고 체계적인 훈련이 되었다”며 “만약의 비상사태 시 피해확산 방지를 위해 보다 우수한 대응장비를 갖추고 지역 업계 등과 네트워크를 강화하여 신속한 대응에 힘쓰겠다”고 강평하였다.

한편, 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는 가스사고 대응능력 향상 및 가스사고 예방 노력의 일환으로 대형 가스사업장과 연계하여 실제 가스사고 발생에 대비한 비상대응 훈련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