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석유화학분야 안전성 향상 추진
가스안전공사, 석유화학분야 안전성 향상 추진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05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9회 석유화학플랜트 안전기술향상연구회 개최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경북 경주에 위치한 더케이호텔에서 정유·석유화학 최근 사고사례 및 안전기술 정보교류 등 최신 기술정보 공유를 위한 제39회 석유화학플랜트 안전기술향상연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유 ·석유화학공장 안전환경팀, 공정기술팀, 플랜트 건설사 회원 등 약 1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연구회에서는 분과회의를 개설해 12명의 안전전문가들이 석유화학분야의 안전규제 개선 및 안전성 향상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장을 마련했다.

또한, 최근 사고사례와 재발방지대책을 전파하기 위해 GS칼텍스 VRHCR사고 사례와 최근 국내외 석유화학 사고사례와 관련된 발표가 이뤄졌다.

이어 최신 기술동향 및 안전성 확보방안을 알리기 위해 ISO45001도입에 따른 인증전환 및 대응방안과 정밀안전검진 제도 운영현황 및 발전방향 등 다양한 정보를 공유했다.

회의를 주관한 가스안전공사 허영택 기술이사는 최근 석유화학단지를 비롯하여 대규모 사업장에서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사고 관련해 “정유‧석유화학공장 등 대형가스시설의 사고사례 및 안전기술을 공유하고 활발한 의견개진을 통해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고, 동 연구회를 안전성향상 수준을 높일 수 있는 기회의 장으로 지속·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