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태안 소재 중학교 장학금 및 육영사업비 쾌척
서부발전, 태안 소재 중학교 장학금 및 육영사업비 쾌척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0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소 소재 주변지역 인재양성과 교육환경 개선 기여
뒷줄 좌측부터 원이중학교 박시윤 교감, 태안발전본부 육근정 부장, 태안발전본부 권유환 본부장, 원이중학교 이상규 교장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5일 태안 소재 원이중학교 강당에서 '2019년도 태안발전본부 장학회 장학금 및 육영사업비 지원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서부발전 권유환 태안발전본부 본부장은 장학금 8350만원을 원이중학교 전교생 167명에게 전달했으며, 육영사업비 5억3800만원도 함께 전달했다.

원이중학교에 전달된 장학금과 육영사업비는 학생들의 수학능력 향상과 선진문화 체험 등 글로벌 인재 양성에 사용될 예정이다.

원이중학교 이상규 교장은 원이중을 대표해 태안발전본부의 지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어려운 여건에서 학업에 매진중인 학생들이 자신의 꿈과 희망을 펼치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안발전본부 권유환 본부장은 “지역학교 발전을 위해서 원이중학교 학생들이 글로벌 시대의 인재가 될 수 있도록 더 많은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태안발전본부는 2019년도 장학금으로 원북·이원 지역 중학생 181명, 고등학생 75명, 대학생 45명 등 총 301명에게 2억6000여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또한 지역 농촌 학교 학생들의 학력 신장에 도움을 주기 위해 학교운영사업비 총 13억5000만원을 원북초등학교를 포함한 4개 학교에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