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소통과 공감 경영' 현장 순회한다
서부발전, '소통과 공감 경영' 현장 순회한다
  • 송병훈 기자
  • hornet@energydaily.co.kr
  • 승인 2019.06.11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 정책·현안 순회 설명회… 매년 상·하반기 정기적 시행
충남 태안에 위치한 한국서부발전 본사
충남 태안에 위치한 한국서부발전 본사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11일부터 전 사업소를 순회하며 직원들을 대상으로 소통과 공감 경영 구현을 위한 '경영 정책·현안 사업소 순회 설명회'를 개최한다.

서부발전은 조직 내 계층 간, 부서 간 등 다각적인 측면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전사적인 소통을 추진해오고 있다. 실제 청와대 국민청원을 벤치마킹, 운영 중인 사내 청원게시판인 '서부 청원 West Voice', 사내 젊은 직원들의 경영제언을 위해 구성된 '젊은 이사회 The First MOVER' 등 다양한 창구를 통해 직원들의 회사경영에 대한 궁금증과 문제의식, 정보수요 등을 수렴하고 있다.

이번 사업소 순회 설명회는 이같은 직원들의 니즈와 조직 내 열린경영을 실천하고, 탄탄한 신뢰에 기반한 기업문화를 구현하기 위한 경영진의 소통과 신뢰 중시 경영철학이 부합되면서 추진됐다는 설명이다.

서부발전은 11일 태안발전본부를 시작으로, 6월말까지 실무담당 부서장들이 전체 사업소를 순회하며 ▲정부 안전정책 방향 및 회사 안전강화 대책, ▲2019년 재무전망 및 개선계획, ▲발전소 운영관련 환경이슈 및 대책 등 10건의 회사 주요정책과 현안에 대한 설명회를 시행할 계획이다.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신뢰는 조직의 역량을 결집하고 성과를 창출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중요한 경영자원”이라면서 “경영정책에 대해 직원들이 이해하고 공감하는 만큼 신뢰자원이 확보되고 소기의 성과를 거둘 수 있는 만큼, 충분한 정보제공과 설명을 통해 직원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수 있도록 열린 소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회사 주요정책과 현안에 대한 전사적 이해와 공유는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기업문화 개선계획에 기반해 제도화된 방식으로 추진되는 것”이라면서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정기적으로 시행할 계획”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