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LPG 택시 보급 위해 예산 추가 지원
영국, LPG 택시 보급 위해 예산 추가 지원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19.03.29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 1000명 운전자에 5000파운드(한화 747만원) 지원금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영국이 LPG 택시 보급을 위해 올해 초 배정한 예산의 두배를 증액한 500만파운드(한화 75억원)로 추가 지원한다.

대한LPG협회가 29일 제공한 자료에 따르면 사디크 칸 런던 시장은 친환경 택시 보급 확대를 위해 LPG 택시 전환 지원 예산에 올해 초 배정한 250만파운드(한화 37억원)를 두 배 증액한 500만파운드(한화 75억원)를 할당한다고 발표했다.

런던시는 TX4 택시를 LPG로 개조해 테스트한 결과, 기존 차량보다 질소산화물 배출량은 평균 70% 감소했고 유류비는 200파운드(한화 30만원) 적게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LPG 택시 전환 지원금은 유로5 이하 TX4 택시 운전자에 한해 신청 할 수 있으며 이번 지원 예산 증가로 약 1000명의 운전자들이 5000파운드(한화 747만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런던 교통부(TfL)는 친환경 택시로 전환을 촉진하기 위해 택시 차령 연한을 2020년부터 기존 15년에서 12년으로 단계적으로 줄여 2022년부터 의무화할 방침이라고 발표했다. 하지만 LPG로 개조한 차량에 한해 차령 연한을 기존 15년으로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